알림
|
X

우리나라 언론의 꼼꼼함과 창의성

페이지 정보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2024.06.20 07:20
2,840 조회
31 댓글
59 추천
글쓰기

본문

https://damoang.net/free/953027#c_956863


지난 글에 이어 그날 봤던 뉴스 중에 또 하나 정말 기레기들이 열심히 산다라는걸 느끼게한 뉴스가 있었습니다. 


"디올 노동착취 정황… 핸드백 8만원에 만들어 380만원에 팔아"라는 캐백수 뉴스였습니다. 


이걸 왜 이 시국에 뉴스로 만들어서 공영방송이란데서 내보내겠습니까?

김쥴리 면죄부 날리는 타이밍 맞춰서 디올백 그거 사실 그리 비싼 물건이 아니다라는 인식을 심어주려는 정말 언론의 부단한 노력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외신을 찾아낸 기레기는 또 얼마나 설랬겠으며 데스크에선 또 얼마나 그 기레기가 기특하다고 해줬을까요?


이런게 언론이라니 정말 한심스럽기 그지 없습니다. 




댓글 31 / 1 페이지

에르메스님의 댓글

작성자 no_profile 에르메스 (118.♡.3.102)
작성일 06.20 07:24
의도가 읽혀지더라구요..
지들이 언제부터 사치품 원가, 해외 하청 노동자들 대우에
관심이 있었다고..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09:56
@에르메스님에게 답글 저만 저 뉴스를 본게 아니군요. 정말 너무 얇팍한 수인데 이런걸 정말 실행에 옮긴다는게 더 놀라울 따름입니다.

하늘기억님의 댓글

작성자 하늘기억 (211.♡.65.155)
작성일 06.20 07:26
KBS의 그 기자님인가요?
그분도 되게 꼼꼼하시자나요.
상도 타시고.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09:57
@하늘기억님에게 답글 아.. 원래 좀 유명하신 분인가 보군요.

UrsaMinor님의 댓글

작성자 UrsaMinor (115.♡.248.122)
작성일 06.20 07:30
원가 따지면 살 수 있는 물건이 몇개나 되겠습니까. 당장 산지에선 밭을 갈아 엎네 소값이 얼마네.. 해도 마트 가격은 요지부동인데 말이죠. 저런 식의 뉴스는 굉장히 저질이라 봅니다.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09:58
@UrsaMinor님에게 답글 특히 명품이라 불리우는 것에 원가를 따지면서 사는 사람이 몇이나 될까요. 정말 한심한 기사죠.

사자바람연꽃님의 댓글

작성자 사자바람연꽃 (223.♡.195.109)
작성일 06.20 07:42
이 디올 이군요.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09:58
@사자바람연꽃님에게 답글 게다가 이젠 아예 뇌물이 아니라고 하기까지 하니 참 대단한 나라가 됐다 싶습니다.

PearlCadillac님의 댓글

작성자 PearlCadillac (118.♡.74.111)
작성일 06.20 07:50
하고 싶은얘기가 그거 원가 8만원짜리야
무슨 3백만원이야 ㅋㅋㅋ
진짜 창의적인 충성심 이네요.
저거 쓴 레기분은 앞으로 백화점 가서 물건다 원가로 사시길 ㅋㅋㅋ
무슨 매출원가 매가 개념도 없이 레기라뇨 ㅋㅋ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09:59
@PearlCadillac님에게 답글 기자 월급도 원가로 받으셨으면 좋았을 것 같습니다.

철벽뮐러님의 댓글

작성자 no_profile 철벽뮐러 (118.♡.85.42)
작성일 06.20 07:52
그러니까 원가8만원이건 뭐건 받아처먹은 누군가가 있기는 있다 그죠? 뇌물판정을 원가로 하는 신박한 저능아들이 펜대를 쥐고있으니 거기 넘어가는 사람들도 저능아취급해도 될까요?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10:59
@철벽뮐러님에게 답글 뭐 인구 분포를 보면 20% 가까이가 경계성 지능 장애 수준이긴 합니다만, 문제는 기래기는 알면서 저렇게 국민을 호도하려 한다는거죠.

샤프슈터님의 댓글

작성자 샤프슈터 (106.♡.129.231)
작성일 06.20 07:59
원가가 중요 한게 아니라 고가의 백을 받았다는게 문제 아닌가요? ㅋㅋ 이러니 애완견 소리 듣는거죠.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11:00
@샤프슈터님에게 답글 계란말이 먹고 저런 기사가 나왔나봐요.

Lasido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no_profile Lasido (223.♡.176.7)
작성일 06.20 12:46
@샤프슈터님에게 답글 8만원도 안하는 디올백 받았는데, 이게 죄가 되? 어!? 할 것 같네용.

호키포키님의 댓글

작성자 호키포키 (121.♡.182.64)
작성일 06.20 08:13
기레기는 꽤 오랫동안 토착왜구 매국집단 세력의 일부를 이루어 왔죠. 요즘 사람들은 검사나 판사가 마냥 정의롭고 공정할 거라는 착각에서 에 꽤 많이 벗어났지만, 기레기가 떠들면 그대로 믿어버리는 경향이 아직까지는 짙습니다(언론에 대한 신뢰도는 낮게 나오지만 정작 여론조사 지지율은 언론의 영향이 크게 미치죠). 여기에 대한 대중의 인식 전환이 빨리 있어야 한다고 봅니다. 기레기의 직업적 소명은 진실과 사실을 제대로 알리는 게 아니라 토착왜구 매국집단의 공동체로서 정보를 조작하고 통제하는 것이라는 점을 말이죠. 이번 정권에 한정해서만 보더라도 기레기가 저지른 만행은 이미 국정농단급을 아득히 초월합니다. 모든 분야에서 저렇게 국민을 상대로 눈가림과 거짓말을 하고 있죠. 기레기들이 밀양 사건의 가해자들을 폭로하는 유튜브 렉카들을 비난하는 건 개도 웃지 않을 일입니다. 조국 대표님 집 앞에 진을 쳐서 장난끼 가득한 얼굴 표정을 지으며 중국집 배달부의 인터뷰를 따려던 사진만 보더라도 세상에 하등 도움이 안 되는 기레기들은 이미 유튜브 렉카보다 못한 무익한 존재죠.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11:01
@호키포키님에게 답글 다른 글에도 썼지만 정말 기레기들에게 징벌적 손해를 먹일 수 있도록 법을 개정해야한다라고 봅니다.
언론 개혁을 전방위적으로 할 수 없으면 최소한이라도 금융치료를 제대로 할 수 있도록 해야한다라고 봅니다.

호키포키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호키포키 (121.♡.182.64)
작성일 06.20 11:08
@designeer님에게 답글 공감합니다. 언론은 공익을 위한다는 명분으로 위법행위에 대한 운신의 폭을 일반인에 비해  넓게 가지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그 권리를 잘못 사용했을 때 지는 책임은 자기들이 가지는 권한의 크기에 전혀 비례하지 않죠. 현재 언론이 망가진 이유 중에는 이 부분이 결여된 탓이 크다고 보고요, 언론이 가지는 공연성, 전파성만을 따져보더라도 언론이 짊어질 책임은 말씀하신 대로 다분히 징벌적이 되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diynbetterlife님의 댓글

작성자 no_profile diynbetterlife (220.♡.37.28)
작성일 06.20 09:24
이런 의도가.. 이야… 참 지극정성이네요. 역시 애완견에 비유할만 합니다.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11:02
@diynbetterlife님에게 답글 이러니 저쪽 입장에선 정말 애완견처럼 보일 것 같아요.

crystalcastle님의 댓글

작성자 crystalcastle (59.♡.203.72)
작성일 06.20 09:47
기레기들 참 애쓰네요.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11:04
@crystalcastle님에게 답글 얼마나 좋겠어요. 계란말이도 먹고 세계 여행도 하고. 말 잘 들으면 1억도 준다고 하니.

포크리스님의 댓글

작성자 포크리스 (125.♡.70.134)
작성일 06.20 09:55
그럼 이제 김영란법이나 청탁금지법 등등 모두 원가로 적용하자는 얘기인가요? 웃프네요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11:04
@포크리스님에게 답글 사실 이젠 그럴 필요도 없죠. 공직자 배우자에겐 아무거나 다 줘도 되는걸로 결론 났죠.

Cline님의 댓글

작성자 Cline (211.♡.206.159)
작성일 06.20 09:55
흔한 기레기네요.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11:05
@Cline님에게 답글 대단하다 싶습니다.

라샤베락님의 댓글

작성자 no_profile 라샤베락 (223.♡.194.170)
작성일 06.20 09:58
참 기발하죠. 그래서 기발*입니다

designeer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designeer (74.♡.50.66)
작성일 06.20 11:05
@라샤베락님에게 답글 정말 기발* 이름값 하네요.

라그랑지님의 댓글

작성자 no_profile 라그랑지 (118.♡.132.45)
작성일 06.20 11:28
맹목적인 충성충성..너무 역겨워요.

FiTer님의 댓글

작성자 no_profile FiTer (211.♡.59.193)
작성일 06.20 11:51
술접대받고 맥주,양주 생산원가도 따지것어 아주~ ㅋㅋㅋㅋ

마티무스님의 댓글

작성자 마티무스 (221.♡.223.211)
작성일 06.20 11:59
기사는 인터넷 찾아서 공짜로 만들어 팔고 있는 지들이 할말은 아닌걸로.
글쓰기
전체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