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
|
X

저온드립 레시피가 있더군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가사라 136.♡.34.103
작성일 2024.05.27 22:36
309 조회
7 댓글
1 추천
글쓰기

본문

45도 미온수니까 저온까지는 아닌데 고온의 상대적인 표현으로 그렇게 쓴 거 같고요.

한 번 내려봤는데 확실히 잡맛이 없어지고 더 부드러워지네요.

저번에 싼맛에 주문한 원두가 딱 그 가격의 맛을 내길래 조금 실망하고 있었는데, 이 레시피로 그나마 마실만해졌습니다.

저도 90도 정도의 온수로 해야 향미성분이 잘 용출될거라 생각했는데, 45도로도 이렇게 괜찮은 드립이 나오니까 이게 또 재미있네요.


- 20g 의 원두에 25g 의 45도 미온수로 뜸들임.

- 타이머 1:10 이 되면 130g 의 미온수를 2g/s 정도의 속도로 투입. (대강 2:10 에 완료)

- 마셔봐서 너무 진하다면 약간의 온수추가


지금 있는거 다 먹고 나면 좀 좋은 원두를 구매해서 원래 레시피와 저온레시피를 서로 비교해봐야겠어요.

일단은 매우 만족스럽습니다.


댓글 7

나니님의 댓글

작성자 no_profile 나니 (106.♡.129.239)
작성일 05.28 07:03
저도 그 레시피로 내려먹기 시작한지 일주일 정도 지났습니다
평소처럼, 레시피처럼 두잔을 내려 같이 마셔보면
텁텁한 잡맛이 확 줄어들더군요
40, 45, 50 까지는 테스트 해보고 있는데
온도의 변화를 좀더 가져가면서 테스트 예정입니다
/Vollago

머냐는님의 댓글

작성자 머냐는 (220.♡.133.3)
작성일 05.28 11:20
아이스로 내리는 법을 지난번에 클다방에서 봤는데 핫버전이군요
와이프가 저온으로 내린걸 마셔보더니 쓴맛이 안난다고 좋아하더라구요

전가복님의 댓글

작성자 전가복 (211.♡.3.117)
작성일 05.28 12:39
언에어로빅의 장맛도 저온드립으로 내리면 줄어든다 하더라구요.

이수환님의 댓글

작성자 이수환 (121.♡.79.91)
작성일 05.28 13:14
영상에서 사용하는 것처럼 강배전 원두에 적용하기 좋은 레시피예요.
사실 옛날 핸드 드립과 별다를 것 없는 극단적인 과소 추출법입니다.
클래식이 돌고 돌아 새롭고 신선한 방법으로 이슈가 되는 게 신기하고 재밌고 그렇습니다. ㅎㅎ

AREA49님의 댓글의 댓글

대댓글 작성자 no_profile AREA49 (58.♡.212.234)
작성일 05.31 09:44
@이수환님에게 답글 저도 이 드립법을 한 20년전에 접했었는데...
비슷한 드립으로 약배전 예가체프를  3-4차례에 걸쳐 중간중간에 뜸 시간을 많이 주고 극소량을 추출하여 뜨거운물을 부우면 군고구마차가 되죠.

지푸라기님의 댓글

작성자 지푸라기 (175.♡.70.122)
작성일 05.28 23:21
아이스에 이어 핫 버전...이것도 기대하고 있었는데...아직 해보진 못했네요.
조만간 해봐야겠네요^^

기다리던이님의 댓글

작성자 기다리던이 (223.♡.209.11)
작성일 06.03 15:28
예전에 안스타에서 지나가듯 나왔던 것과 비슷하네요
거기서도 언에어로빅이나 쨍한 내츄럴에 적용시켰을 경우에 긍정적으로 바라보더라구요.

하지만 보통 더 많은 원두 소비를 해야하기도해서 전 그냥 고온(?) 추출합니다.
글쓰기
전체 검색